자동로그인
어제 : 281 오늘 : 134
최대 : 890 전체 : 1,001,462
2009년 5월 23일 이후
> 나눔터 >> 사랑방
[보도기사] 프란치스코 교황, 호저 주교를 메주고리예 교황특사로 파견
글쓴이 : 사무실 날짜 : 17-02-21 08:37 조회 : 729 추천 : 0
【외신종합】 프란치스코 교황이 폴란드 바르샤바-프라가교구장 헨릭 호저 주교를 메주고리예 교황특사로 파견했다. 호저 주교는 성모발현 자체 문제보다는 메주고리예를 찾는 순례자에 대한 사목활동과 순례자 요구사항 등에 관해 조사할 예정이다.
교황청은 2월 11일 교황 특사 파견 소식을 전했다. 교황청은 호저 주교의 조사결과에 따라 향후 사목 계획을 제시할 계획이다.

특히 교황청은 호저 주교의 활동이 사목적인 견지에서만 진행될 것임을 강조했다. 교황청은 “호저 주교는 바르샤바-프라가교구장직을 계속 수행하면서 특사의 역할을 할 것이며, 올 여름 안에 임무를 마칠 것”이라고 밝혔다.

그렉 버크 교황청 대변인은 호저 주교의 역할이 “교황을 대신한 메주고리예 방문이 아니며 성모발현 문제를 다루지는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성모발현 여부를 확인하는 것은 교리적인 문제로, 신앙교리성의 업무”라고 덧붙였다.

교황청은 신앙교리성의 책임하에 국제위원회를 조직해 지난 2010년과 2014년 두 차례에 걸쳐 메주고리예에서 일어나고 있는 성모발현에 대해 조사한 바 있다. 메주고리예 측에 따르면, 성모 마리아는 1981년 6명의 아이들에게 처음으로 나타났다. 이어 1989년부터 다시 발현하기 시작했는데, 매달 2일과 25일, 6명 중 특정 몇몇에게만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교황청은 이를 인정하지 않고 있다.

현재 메주고리예에서는 작은형제회가 성 야고보 본당을 운영 중이며, 이 본당은 순례객의 여행자 센터 역할도 하고 있다. 이 본당에서는 매일 수차례의 미사와 함께 성체조배가 이뤄지고 있으며, 35개의 고해소를 마련해 순례객에게 성사를 주고 있다. 2017년 1월 현재 매일 26명의 사제들이 메주고리예를 찾아 미사를 봉헌하고 있으며, 1월 한 달 동안에만 3만6000명이 미사에 참례했다.

메주고리예에서는 순례객을 위한 사목활동도 이뤄지고 있지만 각종 추문도 끊이지 않고 있다. 때문에 성지측은 메주고리예 지역을 관할하는 모스타르-두브노교구와 대립하고 있다. 또 1980년부터 1993년까지 교구장을 맡았던 파바오 자니치 주교와 현 교구장인 라트코 페리치 주교는 이 지역에 초자연적인 현상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한편 교황은 지난해 11월 전 세계 남자수도회 총장들과 만난 자리에서 메주고리예를 암시하며 “성모님은 매일 아이들에게 다른 내용의 편지를 보내는 우체국장이 아니다”라고 밝힌 바 있다.


게시물 336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336 [보도기사]  27살에 골육종으로 세상 뜨면서 남긴 충고 "내… 스테파노 01-09 68 0
335 [보도기사]  전신마비 딛고 사제 된 조남준 신부 "진짜 기… 스테파노 01-09 70 0
334 [보도기사]  2017 주님 성탄 대축일 전야미사 - 뉴저지 한인… 스테파노 12-26 114 0
333 [보도기사]  한반도 평화 위한 묵주기도 100만 단---송의용 스테파노 11-09 197 0
332 [보도기사]  한반도 평화-화해 위해 ‘묵주기도’ 100만단 … 송의용 10-30 208 0
331 [보도기사]  십자가 지고도 자유로운 삶 산 참 사제--가톨… 송의용 09-21 298 0
330 [보도기사]  메이플우드 본당 창립 45주년기념 미사 / 본당… 송의용 07-11 447 0
329 [보도기사]  “‘신천지’ 공격적 선교 조심하세요” ---… 사무실 06-29 350 0
328 [보도기사]  이경 바오로 주임 신부님 착좌 미사 및 축하… 스테파노 05-18 560 0
327 [보도기사]  평화신문 5월 14일자 3면-메이플우드 성당 이… 송의용 05-10 477 0
326 [보도기사]  뉴저지 메이플우드 성당 이경 바오로 새 본당… 송의용 05-10 450 0
325 [보도기사]  프란치스코 교황 “성경, 휴대전화처럼 항상 … 송의용 03-07 624 0
324 [보도기사]  프란치스코 교황, 호저 주교를 메주고리예 교… 사무실 02-21 730 0
323 [보도기사]  주교회의, ‘토요일 특전미사’는 ‘토요일 … 사무실 02-18 657 0
322 [보도기사]  성탄 경축미사 ---가톨릭신문(2017년 1월 1일) 사무실 12-29 684 0
321 [보도기사]  신천지를 주의합시다!---평화신문 사무실 12-28 685 0
320 [보도기사]  NYTimes.com: Coming to Newark Archdiocese: A Different Kind … 사무실 12-24 654 0
319 [보도기사]  주일학교 묘지참배 소식--평화신문 송의용 11-08 762 0
318 [보도기사]  뉴왁대교구장에 조셉 토빈 추기경 임명 송의용 11-07 939 0
317 [보도기사]  잿더미 빵집에서'인생 답안지'찾다 [… 사무실 11-04 1,096 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